'라이프 온 마스' 베일 벗을수록 짙어지는 정경호 미스터리! 소름 반전의 연속!



‘라이프 온 마스’가 베일을 벗을수록 궁금증을 증폭시키는 쫄깃한 미스터리로 긴장감을 고조시킨다. 매회 소름 돋는 반전 엔딩이 시청자의 추리력을 풀가동 시키고 있는 것.

 

OCN 오리지널 ‘라이프 온 마스’(극본 이대일, 연출 이정효, 제작 스튜디오드래곤 프로덕션H)가 화끈한 복고 수사와 예측 불가한 미스터리로 시청자를 매혹시키고 있다. 꿈인지, 현실인지 모를 1988년 인성시에서 눈을 뜬 한태주의 미스터리는 베일을 벗을수록 궁금증을 자아내며 추리력을 자극했다. 유쾌한 복고 수사로 사건을 해결하고 한숨 돌리려 할 때면 어김없이 충격과 반전을 선사하는 엔딩은 사소한 방심조차 불가능하게 만드는 치밀한 전개 위에 몰입감을 최고조로 끌어올렸다. 이에 시청자 밤잠 못 이루게 만든 미스터리 엔딩 속에 숨겨진 시크릿 코드 셋을 짚어봤다.

 

#2018년과 1988년의 연결고리 매니큐어 살인 사건, 미스터리 서막 연 ‘충격’ 엔딩

 

2018년 연쇄 살인범이자 전 약혼녀 정서현(전혜빈 분)을 납치한 김민석(최승윤 분)을 쫓던 한태주(정경호 분)는 의문의 사고 후 1988년에 눈을 떴다. 혼란이 채 가시지도 않은 상황 속 한태주는 사건 현장에서 사체의 손에 칠해진 빨간 매니큐어를 발견하고 패닉에 빠졌다. 매니큐어는 연쇄살인범 김민석의 시그니처이기도 했기 때문. 1988년에 눈을 뜨자마자 김민석을 발견하고 쫓았던 한태주는 김민석과 매니큐어 살인사건에 심상치 않은 비밀이 숨겨져 있음을 직감하고 사건을 추적한다. 2018년과 1988년의 연결고리를 암시하는 듯한 매니큐어 살인 사건은 ‘라이프 온 마스’ 전체를 관통하는 미스터리의 큰 단서를 제공하며 첫 회부터 충격을 선사했던 강렬한 엔딩이었다.

 

#“돌아가자, 깨어날 시간이야” 꿈과 현실 사이 진실은?! 멘붕 유발 ‘숨멎’ 엔딩

 

1988년에 눈을 뜨자마자 정체 모를 환청에 시달렸던 한태주는 장원재(박일 분) 선생의 환영과 마주했다. “지금 보고 있는 건 실제가 아니며 왜곡된 환상에서 깨어나야 한다”는 장원재의 말을 듣고 한태주는 옥상 난간 위에 올라섰다. 사고로 혼수상태에 빠졌고 눈앞의 1988년은 잠재의식이 만들어낸 환영이라고 정리하면 합리적이었다. 꿈에서 깨어나기 위해 눈을 감고 옥상에서 뛰어내리려는 한태주의 모습에서 맞은 ‘숨멎’ 엔딩은 시청자들을 충격에 휩싸이게 만들었다. 그러나 3회에서 장 선생이 1988년에 실존하는 것으로 드러나면서 진실은 또다시 미궁 속으로 빠져들었다. 진실과 거짓, 환영과 실제의 경계에서 그 무엇도 믿을 수 없는 ‘라이프 온 마스’의 미스터리는 몽환적인 세계관을 구축하며 시청자들의 추리력을 자극했다.

 

#“1988년 봄, 나는 이곳에 있었다” 한태주 잃어버린 기억 속 진실은? ‘소름’ 엔딩

 

윤나영(고아성 분)과 찾은 사진관에서 어린 시절 가족사진을 발견했던 한태주는 고모 한말숙(김재경 분)을 만난 후 1988년 봄, 가족과 함께 인성시에 살았다는 사실을 기억해냈다. 어린 시절의 자신과 마주한 한태주는 잃어버렸던 기억의 조각도 찾았다. 철길을 숨 가쁘게 달리던 어린 태주는 구멍 안에서 피투성이가 된 하얀 원피스의 여자와 매니큐어가 발린 손을 목격했던 것. 한태주의 기억 속에 1988년과 2018년의 연결고리는 물론 매니큐어 살인 사건의 단서가 있음을 암시했다. 한태주가 아버지 한충호(전석호 분)의 집을 찾아갔을 때 “무언가 뇌신경을 자극했다. 꿈을 꾸거나 안 좋은 기억을 떠올리고 있다”라는 환청 역시 한태주의 잃어버린 기억이 무엇인지 궁금증을 더했다. 반전의 소름 엔딩을 선사한 4회는 어린 시절 그가 목격한 진실은 무엇이고, 한태주가 1988년 인성시에서 눈을 뜨게 된 이유와 어떠한 연관성이 있는지 호기심을 증폭했다. 시청자 역시 추리력을 풀가동시키며 드라마 속 숨겨진 미스터리 코드에 뜨거운 반응을 쏟아내고 있다. 한태주의 기억이 핵심 키로 등장하면서 미스터리도 본격 전개를 예고했다.

 

한편, ‘라이프 온 마스’ 지난 4회 시청률이 케이블, 위성, IPTV 통합된 유료플랫폼 가구 시청률 평균 3.8%, 최고 4.5%로 자체최고를 또다시 경신, 폭발적인 화제 속 가파른 상승세로 흥행 돌풍을 이어가고 있다.(닐슨코리아 제공/유료플랫폼 전국 기준) 유쾌하고 사람 냄새 나는 복고수사의 매력으로 차별화된 재미를 선보이고 있는 ‘라이프 온 마스’는 매주 토, 일요일 밤 10시 20분 OCN에서 방송된다.

 

<사진제공=OCN, OCN ‘라이프 온 마스’ 방송캡처>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8:06:20 [09:48]   최종편집: ⓒ 뉴스웨이브
‘강남 스캔들’ 첫 주연 도전 신고은, 스타일리스트 완벽 변신
‘최고의 이혼’ 차태현 배두나, 어른들도 아프고 성장한다
'일억개의 별' 서인국, 박성웅에 총 겨눴다! 심장 조이는 일촉즉발 엔딩! 충격
'왕이 된 남자' 여진구, 독기 어린 카리스마 ‘왕’ VS 두려울 것 없는 ‘광대’! ‘극과극’ 1인 2역 예고!
'SKY 캐슬' 김병철-조재윤이 보여줄 온도차, 하지만 모두 “현실적인 캐릭터.”
배우 박시연, 시상식서 여신 자태 포착! ‘미모가 대상감’
'해투4' 강다니엘, “엄마에게 전셋집 선물. 내년에는 사드리는게 목표”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스토리 트레일러 속 시청자 호기심 자극코드 셋
‘신의퀴즈:리부트’ 박효주, 예리함+지성 갖춘 뇌섹녀 탄생
'탑매니지먼트' 안효섭X차은우, 두근두근‘심멎’브로맨스 포착 男男케미! 설렘 폭발
‘붉은 달 푸른 해’ 3차티저 공개, 세상 가장 슬픈 잔혹동화의 서막
김지석, 톱스타 유백이 스태프 80여명에게 운동화 선물! 훈훈
인기기사

전지현, 아름다움을 대표하는 여신 미모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