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름진 멜로’ 장혁 정려원 재회, 서로에게 빛이 될 만남



‘기름진 멜로’ 장혁에게 너무 아찔한 그녀, 정려원이다. 만날 때마다 심장이 쿵 떨어진다.

 

SBS 월화드라마 ‘기름진 멜로’(극본 서숙향/연출 박선호/제작 SM C&C)에는 첫 인상부터 서로에게 강렬한 인상을 남긴 두 남녀가 있다. 단새우(정려원 분)에게 첫 눈에 반해버린 두칠성(장혁 분)과 그런 두칠성을 조폭 깡패 아저씨로 기억하는 단새우가 바로 그 주인공. 두 사람은 만날 때마다 코믹과 멜로를 넘나들며 시청자들의 시선을 붙들고 있다.

 

특히 두칠성과 단새우의 만남은 상상초월 케미를 만들며 재미를 높였다. 결혼을 앞둔 단새우에게 “이혼이 너무 힘들어요”, “내일이 되면 날 가질 기회가 없어요”라며 돌직구 고백을 하는 두칠성. 예고 없이 나타나 뜬금없이 터지는 두칠성의 고백에 시청자는 웃음을 터뜨릴 수밖에 없었다.

 

이런 가운데 ‘기름진 멜로’ 제작진은 오늘(14일) 5~6회 방송을 앞두고, 두칠성과 단새우의 특별한 만남을 공개했다. 이번엔 단새우가 두칠성의 앞에 툭 하고 나타나, 그의 심장을 쿵 떨어지게 만들 전망이다.

 

사진 속 단새우는 펜싱 투구를 머리에 쓴 채 두칠성과 마주하고 있다. 두칠성은 정체를 알 수 없는 여인의 등장에도 포커페이스를 유지하고 있는 모습. 하지만 펜싱 투구를 벗자 나타난 단새우의 얼굴에 당황스러움을 감추지 못하고 있다. 산발이 된 단새우의 모습. 그리고 단새우의 머리카락을 넘겨주는 두칠성의 손길이 한없이 조심스러워 눈길이 간다.

 

무엇보다 이날 두 사람의 만남은 서로에게 빛이 될 것으로 보인다. 아버지의 파산, 결혼식 파투, 말기암 진단까지. 절망적인 상황에 빠진 단새우는 돈을 빌리기 위해 두칠성에게 찾아간다. 이러한 단새우의 뜻밖의 등장은 두칠성에게 아찔한 ‘빛’으로 다가올 예정. 단새우에게 ‘빛’이 될 두칠성과의 만남, 또 두칠성을 또 한번 심쿵하게 만들 단새우와의 만남이 기대되고 기다려진다.

 

한편 SBS 월화드라마 ‘기름진 멜로’는 달궈진 웍 안의 펄펄 끓는 기름보다 더 뜨거운 세 남녀의 연애담을 그리는 로코믹 주방활극이다. 장혁을 찾아간 정려원, 서로에게 빛이 될 두 사람의 만남은 오늘(14일) 오후 10시 방송되는 ‘기름진 멜로’ 5~6회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제공= SM C&C>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8:05:14 [16:44]   최종편집: ⓒ 뉴스웨이브
엑소 수호, 서울 스트릿 화보 공개 ‘하이엔드 스트릿 패션의 정석!’
배우 왕지혜, 피플스토리컴퍼니와 새로운 출발! '이목 집중'
‘친애하는 판사님께’ 윤시윤 이유영, 눈물로 마주한 중력커플 ‘가슴 찡’
구하라 사과, 마음으로 용서하고 용서받고 싶다
신세경 윤보미 불법촬영, 그 자체로 중한 범죄
'마성의 기쁨' 송하윤 번쩍 안은 최진혁, 본격적인 로맨스의 시작일까?
‘살림남2’ 김동현♥송하율 일촉즉발 부부싸움의 결말은? (ft. 솔로몬 윤택)
‘오늘의 탐정’ 전배수-허정은, 나이역전 ‘섬뜩’ 맞대면 포착! 무슨 일?
‘라디오스타’ 박병은, 학창시절 ‘당대 최고 인기그룹’ 제의 받았다 고백! 궁금증↑
'해투3' 임창정, 이제는 말할 수 있다! H.O.T.-젝스키스’ 제친 ‘가요 대상 수상’ 비하인드!
‘마성의 기쁨’ 최진혁, 차원이 다른 심멎 슈트핏
배우 안세하, '마성의 기쁨' 카메오 전격 참여
인기기사

혜리 하와이 화보… 봄을 부르는 반박 불가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