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손예진♥정해인 ‘진짜 연애’의 체험 로맨스인 이유 “내 연애는 어땠나.”


‘예쁜 누나’ 손예진과 정해인의 로맨스가 내가 겪었던 ‘진짜 연애’처럼 느껴지는 이유는 무엇일까.

 

JTBC 금토드라마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이하 예쁜 누나)’(극본 김은, 연출 안판석, 제작 드라마하우스, 콘텐츠케이)에서 ‘그냥 아는 사이’였던 윤진아(손예진)와 서준희(정해인)는 ‘진짜 연애’를 시작했다. 함께 밥을 먹고, 술을 마시고, 영화를 보는 등 평범한 데이트를 즐기고, 낭만적인 첫 키스를 나눴다. 그런데 특별할 것 없는 이들의 연애가 시청자들에게 지나간 사랑, 혹은 현재의 연애를 떠올리게 하는 이유는 이것이 바로 현실 연애이기 때문. 매일이 드라마틱한 이벤트인 연애는 현실엔 없다.

 

3년 만에 만났지만 장난을 치며 웃었던 진아와 준희. 어색함이라곤 1도 없던 사이에 어색한 순간 순간이 찾아왔고, 그걸 특별한 감정으로 일깨워준 건 주변 사람들이었다. 진아는 준희에게 관심을 갖는 동료 강세영(정유진)이 신경 쓰였고, 준희는 진아의 전 남자친구의 집착 때문에 분노했다. 전혀 예상치 못한 상황에서 생겨난 질투로 인해 상대방이 나의 마음속에 깊게 자리를 차지하고 있다는 것을 깨달았다.

 

오랫동안 알고 지내던 누나와 동생 사이에 ‘썸’은 상상이나 했을까. 그러나 준희는 꾀병을 부려가며 진아를 가맹점까지 데려다줬고, 진아는 준희가 자신을 데리러온다는 말에 일이 힘든 줄도 모를 정도로 신이 났다. 친구들 사이에선 선수라 불리는 준희는 유독 진아 앞에선 서투른 모습도 보였다. 고백하고 싶은 마음은 가득했지만, 정작 입으론 “만약에 내가, 내가 아니라, 나 내일 밥 사달라면 사주나”라고 애둘러 물었다. 진짜 사랑하는 사람 앞에선 천하의 준희도 떨렸다.

 

용기를 내 타이밍을 잡은 건 진아였다. 갑자기 진아가 손을 잡자 깜짝 놀랐던 준희도 이내 진아의 손을 놓치 않았다. 장미꽃과 풍선을 휘날리며 촛불길을 걸어야 하는 거창한 고백은 아니었지만, 서로의 진심이 통한 것만으로도 짜릿했다. 밤새 통화를 하다가 잠들고, 상대방 말 한마디가 좋아서 발을 동동 구르고, 별것도 아닌 말에 웃고 있었다.

 

“지구 어딘가에서 일어나는 전쟁보다 사랑하는 사람의 전화 한 통이 더 다이내믹하게 느껴지는 것이 바로 연애”라는 안판석 감독의 설명과 일맥상통하는 상황. 지극히 평범하게 연애의 기승전결을 밟아가는 진아와 준희의 모습이 마치 내가 했던, 하고 있는, 혹은 앞으로 할지도 모르는 연애 이야기처럼 와닿는 이유다.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오는 13일(금) 밤 11시 제5회 방송.

 

<사진제공 = 드라마하우스, 콘텐츠케이>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8:04:12 [14:54]   최종편집: ⓒ 뉴스웨이브
'여우각시별' 김경남, 제복 이은 유도복 비하인드"유도복도 잘 어울려"
'신의 퀴즈:리부트' 류덕환X윤주희, 특급 수사 케미 스틸컷 공개! 모두가 기다린 ‘한강커플’ 출격!
‘오늘의 탐정’, 윤미래부터 레드벨벳 조이까지! OST 드림 라인업 ‘화제’
‘라디오스타’ 정은지, 공포영화 촬영 앞두고 절실하게 기도! 악몽 꾸게 만든 공포(?)의 정체는?
‘해투4’ 유해진-이서진-조진웅, 전무후무 라인업 완성! 기대감 증폭!
‘볼빨간 당신’ 최대철 아버지, 아픈 아내 위해 운전면허시험 도전 ‘의지 불끈’
'손 the guest 김재욱' 덮친 ‘손’의 어두운 기운! 고통에 신음하는 김재욱 위기 포착
'일억개의 별' 서인국-정소민, 충격적 운명 입증할 ‘운명 키워드’ 셋!
'마성의 기쁨' 최진혁-송하윤, 이번에는 다락방 키스로 여심 녹인다
‘라디오스타’ 김조한, 물 바뀌어서 ‘수염’ 자랐다? ‘하늘 맹세’ 자체증언 대 폭소!
'제3의 매력' 오빠 서강준 잡는 동생 박규영, 툭 던지는 현실 연애 조언, 정곡만 콕콕!
‘볼빨간 당신’ 홍진경, 과거 런웨이 모델 시절 공개 ‘카리스마 폭발’
인기기사

전지현, 아름다움을 대표하는 여신 미모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