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우리가 ‘키스 먼저 할까요’를 봐야 하는 이유


키스 먼저 할까요’는 설레는데 눈물이 난다. 그래서 시청자는 놓을 수가 없다.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보편적 감정 사랑. 이 감정이 드라마를 만나면 일종의 판타지를 만든다. 대중이 멜로드라마에 기대하는 것이 감정이입, 가슴 뛰는 설렘이기 때문. 이런 의미에서 SBS 월화드라마 ‘키스 먼저 할까요’(극본 배유미/연출 손정현/제작 SM C&C)는 특별하다. 분명 심장이 쿵 떨리는 멜로드라마인데, 지극히 현실적이기 때문이다.

 

‘키스 먼저 할까요’는 좀 살아본 사람들의 ‘의외로’ 서툰 사랑을 그린다. 극중 손무한(감우성 분), 안순진(김선아 분)은 사랑에 모두를 거는 청춘 남녀가 아니다. 오히려 자신에게 더 이상 사랑이란 감정은 없다고,메말라 버렸다고 생각하는 어른이다. 그렇기에 이들의 사랑은 서툴고 현실적이다.

 

이들은 바라보기만 해도 심장이 터질 듯 뛰는, 섬광 같은 사랑을 기대하지 않는다. 성숙한 어른들이기에 도발적인 대사들이 쏟아지지만, 사랑보다 현실을 더 중요시했다. 안순진은 팍팍한 현실에서 벗어나기 위한 수단으로 손무한을 이용하고자 한다. 손무한의 삶 역시 죽음을 앞둔 반려견처럼 고독하다. 그런데 이들에게 설렘이 찾아왔다. 사랑이라는 판타지가 시작된 것이다.

 

‘키스 먼저 할까요’는 팍팍한 현실을 감내하며 살아가는, 성숙한 사람들에게 사랑의 판타지를 부여했다. “자러 올래요”라는 손무한의 말이, 안순진에게는 어떤 달콤한 고백보다 뭉클했다. 힘든 현실을 견뎌내며 지칠 대로 지쳐버린 두 사람이기에, 사랑이란 감정이 더 크게 와 닿는 것이다.

 

분명 가슴 뛰고 설레는데 눈물이 뚝 떨어지는 이유가 이것이다. 이들의 사랑을 ‘현실적이다’라는 단편적인 말로만 담아낼 수 없는 이유 역시 이것이다. 많은 시청자들이 “설레는데 눈물 난다”, “나도 저런 사랑을 하고 싶다”, “꼭 두 사람이 행복해졌으면 좋겠다”, “현실적이라 공감되는데 가슴 뛴다” 등 뜨거운 반응을 쏟아내는 것도 이 때문이다.

 

2018년 우리는 지치고 힘겨운 현실을 살아가고 있다. 그렇다고 드라마 속 사랑이 모두 꿈처럼 로맨틱하고 화려할 필요는 없다. 오히려 현실적인 상황이라 공감되고, 그 안에서도 판타지 같은 사랑이 피어날 수 있다는 기대감을 주는 멜로드라마가 더 깊이 다가올 수 있다. ‘키스 먼저 할까요’ 속 두 어른 남녀 손무한과 안순진의 사랑을 응원하고 싶다.

 

한편 SBS 월화드라마 ‘키스 먼저 할까요’는 성숙한 사람들의 ‘의외로’ 서툰 사랑을 그린 리얼 멜로다. 오늘(12일) 밤 10시 13~14회가 방송된다.

 

<사진제공= SM C&C>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8:03:12 [17:08]   최종편집: ⓒ 뉴스웨이브
유리 화보 공개, 몽환적인 눈빛과 위트 있는 포즈
정가은 비애, 일이 손에 잡힐지..마음이 천근만근..
‘이리와 안아줘’ 장기용-진기주, 결방 아쉬움 달랜다! 오늘(20일) ‘양요섭의 꿈꾸는 라디오’ 출연!
‘해피투게더3’ 김수용, “마약 사범으로 붙잡힐 뻔” 살 떨리는 경험담 공개!
‘슈퍼TV 2’ 이특 VS 온유, 현웃 터지는 ‘침대 축구’! 그들만의 리그!
낸시랭 왕진진, 반려견들과 함께하는 행복한 근황 공개
‘김비서가 왜 그럴까’ 박서준♥박민영, 사무실 키스 1초전!
배우 김여진, '내 뒤에 테리우스' 합류! 소지섭-정인선과 호흡 예고!
‘김비서가 왜 그럴까’ 정세운, 오늘(20일) 오후 6시 OST ‘It’s you’ 공개! ‘여심 저격 보이스’
‘슈퍼TV 2’ 은혁 VS 샤이니, 즉흥 댄스대결 발발! ‘댄스킹’은 누구?
'해투3-내 노래를 불러줘' 열광의 ‘군통령 특집’ 본격 START!
‘김비서가 왜 그럴까’ 박서준, 투명 직진남 변신! (Feat.출근길 데이트)
인기기사

혜리 하와이 화보… 봄을 부르는 반박 불가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