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봇이 아니야’ 유승호, 채수빈의 반전 정체에 ‘인간 알러지’ 재발현!


MBC 수목 미니시리즈 ‘로봇이 아니야’(극본 김소로·이석준│연출 정대윤·박승우│제작 메이퀸픽쳐스)에서 유승호의 ‘인간 알러지’가 다시금 발병하게 되는 모습으로 엔딩을 맞게 되어 시청자들이 폭발적인 반응을 한 몸에 받고 있다.

 

극 중 외모부터 재력까지 뭐 하나 빠지는 것 없는 완벽남 김민규(유승호)는 15년 간 사람과 접촉하면 알러지 반응을 일으키고, 증세가 심해지면 사망에 이르게 하는 ‘인간 알러지’를 앓고 있었다. 하지만 세계 최고 수준의 휴머노이드 로봇 아지3인 척 연기하는 열혈 청년 사업가 조지아(채수빈)를 만나 자신의 이야기를 하게 되고, 사람들에게 마음의 문을 열게 되어 병까지 완치되기에 이르렀다. 때문에 사람과의 접촉은 물론이거니와 다른 사람이 만든 음식까지 먹지 못하던 민규는 평범한 생활을 누리고 그 동안 해보지 못했던 것들을 하나씩 하며 매 순간 자신을 치유해준 아지3(지아)를 생각하고 그리워하는 모습을 보여 시청자들의 짠한 마음을 이끌어냈다.

 

11일 방송에서 민규는 아지3와 똑같은 외모를 가진 지아의 뒤를 졸졸 따라다니는가 하면 일거수일투족에 모두 관심을 갖고 지켜보는 등 자신에게 냉랭한 그녀의 마음을 얻고자 노력하는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민규는 백균에게 “저 여잘 보면 내 심장이 아지3를 볼 때처럼 뛴다”는 심쿵 멘트로 지아에 대한 자신의 솔직한 마음을 털어놓으며 여성 시청자들의 설렘을 자아냈다.

 

백균의 손에 이끌려 서울로 올라가게 된 민규는 지아를 향한 자신의 감정이 아지3를 볼 때 느꼈던 감정과 같다는 것을 깨닫고 황급히 왔던 길을 되돌아 그녀에게로 달려가게 됐다. 그렇게 극적으로 다시 만나게 된 민규와 지아였지만, 자신이 아지3에게 걸어줬던 목걸이를 지아가 하고 있는 모습을 본 민규는 모든 것이 거짓말이였음을 깨닫고 충격에 휩싸였다. 그 과정에서 완치되었다고 생각했던 인간 알러지 반응이 다시 발현되어 괴로워하는 모습을 보이며 안방극장을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특히 민규가 헤어지기 전까지 지아에 대한 애틋한 감정을 고스란히 내비쳤기에 서로 진심을 전하지 못한 두 사람에 대한 안타까움 역시 배가 되었다고.

 

이처럼 로봇으로 철썩같이 믿고 있던 아지3가 알고 보니 지아였다는 사실을 두 눈으로 확인하게 되며 충격에 빠지게 된 유승호가 과연 이 위기를 어떻게 극복해 나갈 것인지 궁금증을 자극한다. 뿐만 아니라 유승호의 인간 알러지 재발병으로 채수빈과의 딥러닝 로맨스는 어떤 결말을 맞게 될지 시청자들의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로봇이 아니야’는 ‘인간 알러지’로 연애를 해 본 적 없는 남자와 피치 못할 사정으로 로봇 행세를 하는 여자가 만나 펼치는 로맨틱코미디로 매주 수, 목 밤 10시 방송된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8:01:12 [09:33]   최종편집: ⓒ 뉴스웨이브
‘백일의 낭군님’ 도경수, 조선시대 큰손으로 변신! 남지현이 분노한 이유는?
양세종, 키스 정복자 등극! 육교 위 정열 키스부터 간접키스까지! 로맨스 폭발!
배우 김성은, 오랜만에 예능 나들이! '안녕하세요'에서 맹활약
‘볼빨간당신’ 문가비 “얼굴 근육을..” 반전 포즈 꿀팁
김지호 결혼, 예비신부와 강아지 모임에서 만나 첫눈에 반해
'러블리 호러블리' 박시후 멱살 잡은 송지효, 엘리베이터 박력 키스
‘서른이지만’, 오늘(18일)종영! 신혜선-양세종-안효섭, ‘뭉클’ 종영 소감!
‘볼빨간당신’ 최대철, 어머니 소원성취 프로젝트 시작
최진혁-송하윤, 역대급 커플의 탄생... 방송 4회 만에 220만 뷰 돌파
‘라디오스타’ 남주혁, 조인성-임주환과 특별한 제주도 여행! 김기방이 조언한 사연은?
'손 the guest' 정은채, 뜨거운 심장을 지닌 열혈 형사! 엑소시즘과 샤머니즘 사이 확실한 존재감
‘친애하는 판사님께’ 윤시윤, 한밤중 홀로 애틋 눈물 ‘그렁그렁’
인기기사

혜리 하와이 화보… 봄을 부르는 반박 불가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