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신이 잠든 사이에' 이종석-배수지, 꿈속키스 드디어 현실키스 됐다!


‘당신이 잠든 사이에’ 이종석과 배수지의 꿈속키스가 현실키스가 되며 가슴 설레는 장면이 탄생됐다. 또한 이종석이 강기영에게 무기징역을 선고하며 사건이 마무리됐고, 양궁여제 살인사건이 새롭게 등장하며 분위기 전환을 예고해 시선을 끌었다. 특히 현상수배범 백성현이 정해인의 비밀을 약점 삼아 자신의 무죄를 입증하라고 협박하는 엔딩은 시청자들에게 소름을 선사, 다음 회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며 동 시간대 1위를 기록했다.

 

지난 18일 방송된 SBS 수목 드라마 스페셜 ‘당신이 잠든 사이에’(극본 박혜련 / 연출 오충환 / 제작 iHQ 정훈탁 황기용) 13-14회에서는 정재찬(이종석 분)과 남홍주(배수지 분)의 현실키스를 비롯해 한우탁(정해인 분)의 비밀을 이용, 자신의 무죄를 입증하려는 살인용의자 도학영(백성현 분)의 모습이 그려지며 긴장감을 선사했다. 이에 힘입어 ‘당신이 잠든 사이에’는 13-14회가 닐슨 수도권 기준 9.5%-11.3%의 시청률을 기록하며 동 시간대 1위에 올랐다.

 

이날 방송에서 재찬은 남동생 강병희를 청산가리로 음독 살해하고 이를 사고로 위장해 보험금 27억 원을 편취한 강대희(강기영 분)를 체포하고 무기징역을 구형했다. 우탁은 대희의 칼에 찔려 병원에 입원을 하게 됐고 홍주를 부탁했던 재찬, 길고양이 연쇄살해사건 취재를 위해 우탁과 동행한 홍주는 미안함에 어쩔 줄 몰라 했다. 홍주는 결국 재찬 앞에서 눈물을 펑펑 쏟았고 재찬은 “자책은 짧게, 대신 오래오래 잊지는 말고. 후회한들 어쩌겠어요. 이미 엎질러진 물인데. 천천히 다시 담는 수밖에”라며 위로했다.

 

우탁은 퇴원을 한 뒤 홍주의 집에 잠시 머무르게 됐다. 그리고 재찬은 우탁의 반려견 로빈을 돌봐주고 그가 해달라는 건 다 해주며 고마움을 갚으려고 했다. 재찬과 홍주는 우탁의 부탁으로 그의 차를 이용해 쇼핑을 하게 됐고 우탁은 영상통화로 이것저것 지시해 웃음을 선사했다. 우탁의 빅픽처였을까. 재찬과 홍주의 사이에 묘한 기류가 흘렀다. 재찬은 더 이상 자신에게 신세를 지기 싫다는 홍주에게 “난 예외로 치면 안 되나. 이걸로 신세 다 갚은 걸로 칩시다”라며 입을 맞추기 위해 다가갔는데, 안전벨트가 걸려 타이밍을 놓쳐버린 것. 그렇게 두 사람의 현실키스 사건은 마무리되는 듯 했다.

 

하지만 그냥 넘어갈 홍주가 아니었다. 홍주는 “그냥 좀 넘어 갑시다”라는 재찬의 말이 다 끝나기도 전에 그의 얼굴을 두 손으로 잡은 뒤 입을 맞췄고 얼음이 된 재찬의 반응에 당황하며 “이 분위기 아닌가? 이건 줄 알았는데. 아닌가 보네”라며 대문 안으로 쏙 들어갔다. 이 모든 상황을 홍주의 집 인터폰 모니터로 지켜보고 있던 우탁은 미소를 지었고 아무것도 모른다는 듯 홍주를 맞이했다. 우탁은 물건들이 마음에 들지 않으면 바꿔오겠다는 홍주의 말에 “아냐. 다 마음에 들어”라고 의미심장한 말을 남겨 눈길을 끌었다.

 

재찬에게 먼저 입을 맞춘 홍주는 “나 미쳤나 봐. 시도 때도 없이 그냥 들이대. 내일부터 얼굴 어떻게 봐”라고 걱정했지만 재찬은 달랐다. 그는 집에 들어서자마자 아주 만족한다는 표정으로 꽃받침 애교를 보여주는가 하면, 로빈에게까지 마구마구 사랑을 베풀어 웃음을 유발했다.

 

사실 우탁은 재찬과 홍주가 자신에게 미안해 한다는 걸 알고 있었다. 두 사람이 공원에서 서로를 위로하는 모습을 꿈으로 미리 봤기 때문. 재찬과 홍주의 마음이 편해지라고 일부러 부려먹은 우탁은 “이제 충분해요. 두 사람 덕분에 요 며칠 원 없이 잘 지냈거든. 그러니까 이제 빚은 다 갚은 걸로 합시다. 부담도 갖지 말고”라고 말했다. 우탁의 뜻을 알게 된 재찬은 화가 난 표정으로 “누군 쫌생이로 만들고. 우탁 씨 그렇게 안 봤는데 의뭉스러운 구석이 있다니까”라며 미안한 마음을 에둘러 드러냈다.

 

대희의 사건이 종결되고 새 사건이 시작되며 분위기가 전환됐다. 양궁 금메달리스트 유수경(차정원 분) 선수의 변사사건이 발생됐는데, 타살일 수 있다는 정황이 드러나며 인터넷 설치기사 학영이 살인용의자로 공개수배 된 것. 우탁의 꿈을 통해 학영이 우탁의 고등학교 동창이며 과거 룸메이트였다는 사실이 공개된 가운데, 홍주 역시 이와 관련된 꿈을 꾼 뒤 걱정에 잠겼다. 홍주는 우탁의 집에 학영이 오는 꿈을 꿨다며 다급해했으나 우탁은 천연덕스럽게 넘겼는데, 전화를 끊자마자 눈빛이 바뀌며 학영과 마주해 소름을 선사했다.

 

우탁은 학영에게 자수를 권했고 학영은 우탁에게 도움을 요청했다. 우탁은 “믿는다고 해야 자수할거냐?”라며 학영에게 물었고 이에 학영은 얼굴을 바꾼 채 “만약에 이대로 나 살인자 돼버리면 네 비밀 경찰에 다 까발릴 거다. 그건 싫지? 그러니까 네가 어떻게든 나 무죄 밝혀내”라고 협박했다. 학영의 말과 함께 우탁의 얼굴은 겁에 질린 듯 싸늘해졌다. 학영이 ‘무죄’를 놓고 협박을 할 정도로 엄청난 힘을 지닌 우탁의 비밀이 무엇일지, 우탁이 꿈에서 재찬에게 조사를 받은 이유도 비밀 때문일지에 궁금증이 모아진다.

 

이처럼 ‘당신이 잠든 사이에’는 시청자들에게 기대감을 높이는 소름 엔딩을 안겨주며 드라마에 대한 집중도를 높였고, 재찬의 아버지 정일송(장현성 분)과 과 홍주의 아버지 남철두(최원영 분)를 죽게 한 탈영병(홍경 분)의 형이 일송과 같은 곳에서 일했던 경찰(이재균 분)이라는 사실이 공개돼 시선을 모았다. 또한 누군가의 죽음을 암시하는 듯한 ‘그 때는 상상 조차 못했다. 그 따뜻했던 위로의 말이 먼 훗날 누군가의 마지막 말이 될 거라고는’이라는 홍주의 내레이션도 궁금증을 불러 일으켰다. 19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방송된 ‘당신이 잠든 사이에’는 수도권 기준 13회 9.5%, 14회 11.3%의 시청률을 기록, 동 시간대 1위를 차지했다.

 

한편, ‘당신이 잠든 사이에’는 누군가에게 닥칠 불행한 사건 사고를 꿈으로 미리 볼 수 있는 여자 홍주와 그 꿈이 현실이 되는 것을 막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검사 재찬의 이야기로, 오늘(19일) 밤 10시 15-16회가 방송된다.

 

<사진제공> ‘당신이 잠든 사이에’ 방송 화면 캡처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7:10:19 [09:01]   최종편집: ⓒ 뉴스웨이브
‘고백부부’, 시청자 뜨거운 사랑 속에 종영!
B1A4(비원에이포) 진영, 생일 맞아 멤버들의 커피차 서프라이즈! “우리 7년 차 우정”
'변혁의 사랑'최시원X강소라, 로맨틱 ‘이끌림’ 키스 포착! 달콤한 키스로 직진 모드 ON?
'밥상 차리는 남자'김갑수, 최수영-온주완 다정투샷 목격! 일촉즉발 삼자대면!
'그냥 사랑하는 사이' 이준호 X 원진아, 짙은 멜로감성 ‘설렘 저격’ 3차 티저 공개!
고준희, ‘자체발광X입덕 유발’ 고품격 비주얼! 네버엔딩 감탄 작렬!
‘고백부부’ 손호준, 온 몸 던져 장나라 구해내! 마지막까지 심장 박동수 UP!
‘개콘’ 新 코너 ‘조별과제’ 류근지, 밉상 행동 3종 공개! 막아서기+입김불기+손가락질!
강인 폭행, 공식 사과문 발표
강소라X공명, 로맨틱 어깨 베개 포착! 심쿵 모먼트에 설렘 지수 UP
'밥상 차리는 남자' 서효림-김한나, 화장실 맴찢 재회 포착! 짠내폭발
'세상의 모든 방송' 차오루, 버스에서 부모님 생각에 눈물 펑펑!
인기기사

채수빈, 싱그러운 화이트 화보로 근황 공개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