쌈, 마이웨이 6년째 연애中 안재홍-송하윤, 서로를 말하다!


쌈, 마이웨이 안재홍, 송하윤이 6년째 연애 중인 커플 연기를 위해 대화를 많이 나누고 있다고 전했다.

 

오는 22일 첫 방송 되는 KBS 2TV 새 월화드라마 ‘쌈, 마이웨이’(연출 이나정, 극본 임상춘, 제작 팬엔터테인먼트)에서 결혼‘식’만 안 올렸을 뿐, 옆에 있는 게 너무나 당연한 부부 같은 연인 김주만 역의 안재홍과 백설희 역의 송하윤. 함께 있기만 해도 사랑스러운 매력을 뽐내고 있는 안재홍과 송하윤이 서로를 각각 “세심한 파트너”, “첫 만남부터 편안했다”고 밝히며 기대감을 증폭시키고 있다.

 

“송하윤을 이번 작품에서 처음 만나게 됐는데, 참 세심한 파트너”라는 칭찬으로 입을 연 안재홍은 “현장에서 ‘진짜 주만이와 설희라면 어떤 모습일까?’라고 함께 질문하며 많은 대화를 나누고 있다. 다양한 방법으로 접근할 수 있도록 함께 찾아보고, 고심하고 있다”며 자연스러운 케미를 위해 몰입하고 연구 중인 두 사람의 열정을 가늠케 했다.

 

마찬가지로 “안재홍과 처음 만난 자리에서 이미 편안함을 느낀 것 같다”고 전한 송하윤은 “같은 공간에 있는 게 편하고 안정감 있었다. 안재홍과 제가 지니고 있는 느낌이나 분위기가 비슷한 것 같다”며 “촬영하면서 대화도 많이 나누고, 주만과 설희의 자연스러운 케미를 위해 마음을 많이 쏟고 있다”는 말을 덧붙이기도 했다.

 

이어 송하윤은 “극 중 주만과 오래 연애를 한 사이인 만큼, 웃음부터 눈물, 추억까지 모두 같이 쓰는 시간이라고 생각한다. 오래된 커플만이 보여줄 수 있는 이런 감정들이 기대된다”며 한 사람의 시청자로서 주만과 설희의 연애담에 기대하는 부분을 밝혔다. 마지막으로 안재홍은 “많은 부분이 익숙해진 부부 같은 연인이라서, 익숙함에서 오는 미안함들을 잘 표현하고 싶다”고 전해 섬세한 표현력을 바탕으로 탄생할 주만과 설희의 이야기에 궁금증을 불어넣었다.

 

‘쌈, 마이웨이’는 세상이 보기엔 부족한 스펙 때문에 마이너 인생을 강요하는 현실 속에서도, 남들이 뭐라던 ‘마이웨이’를 가려는 꼴통판타스틱 포(4) 청춘들의 골 때리는 성장로맨스를 담은 드라마다. 지난해 ‘백희가 돌아왔다’로 KBS 단막극의 저력을 알린 임상춘 작가가 집필을 맡았고, ‘드라마 스페셜 - 연우의 여름’, 영화로도 개봉된 ‘눈길’ 등을 통해 젊은 감각과 진정성 있는 연출로 주목을 받고 있는 이나정 감독이 연출을 맡아 의기투합한다. ‘해를 품은 달’ ‘킬미힐미’ ‘닥터스’ 등 수많은 히트작을 선보인 ‘드라마 명가’ 팬엔터테인먼트가 제작을 맡는다.

 

사진제공= 팬엔터테인먼트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7:05:16 [09:23]   최종편집: ⓒ 뉴스웨이브
'그냥 사랑하는 사이' 이준호 X 원진아, 짙은 멜로감성 ‘설렘 저격’ 3차 티저 공개!
고준희, ‘자체발광X입덕 유발’ 고품격 비주얼! 네버엔딩 감탄 작렬!
‘고백부부’ 손호준, 온 몸 던져 장나라 구해내! 마지막까지 심장 박동수 UP!
‘개콘’ 新 코너 ‘조별과제’ 류근지, 밉상 행동 3종 공개! 막아서기+입김불기+손가락질!
강인 폭행, 공식 사과문 발표
강소라X공명, 로맨틱 어깨 베개 포착! 심쿵 모먼트에 설렘 지수 UP
'밥상 차리는 남자' 서효림-김한나, 화장실 맴찢 재회 포착! 짠내폭발
'세상의 모든 방송' 차오루, 버스에서 부모님 생각에 눈물 펑펑!
박나래, 나래바 바텐더로 충재씨 낙점! 진지하게 스카우트 고민!
티파니 화보 공개, 기분 좋은 에너지 가득
'당신이 잠든 사이에' 이종석-배수지, ‘의지X희생X노력’으로 행복한 꿈 꾸게 됐다!
'블랙' 송승헌 원래 인간이었다! 역대급 반전, 다시 쓰는 저승사자 세계관
인기기사

채수빈, 싱그러운 화이트 화보로 근황 공개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