귓속말 이보영 이상윤 포옹 포착, 점점 더 가까워지는 두 男女


‘귓속말’ 이보영 이상윤, 두 남녀의 거리가 더욱 가까워진다.

 

SBS 월화드라마 ‘귓속말’(극본 박경수/연출 이명우)에는 적으로 만나 어느새 동료가 된 남녀가 있다. 살인누명을 쓴 남자의 딸. 누명임을 알면서도 어쩔 수 없이 청부판결을 내린 판사. 적개심을 품을 수밖에 없는 사이였지만, 이들은 같은 목적에 따라 움직이며 서로에게 힘이 됐다. 그리고 이제 이들의 관계는 한 발자국 더 가까워질 전망이다.

 

통렬한 현실반영, 묵직한 메시지, 반전에 반전을 거듭하는 뒤통수 전개, 손에 땀을 쥐게 하는 긴장감 등. 안방극장이 ‘귓속말’에 열광하는 이유는 많다. 그 중에서도 결코 빼놓을 수 없는 것이 극중 신영주(이보영 분)-이동준(이상윤 분) 두 남녀의 관계 변화이다. 처절한 상황 속 감정변화가 밀도 있게 그려지며 ‘박경수 작가의 멜로’라는 새로운 볼거리를 선사하고 있기 때문이다.

 

이런 가운데 5월 15일 ‘귓속말’ 제작진이 신영주-이동준의 한층 좁혀진 거리를 엿볼 수 있는 14회 한 장면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공개된 사진 속 신영주와 이동준은, 이동준의 어머니가 운영하는 요양원에 단둘이 있다. 이 곳은 신영주의 아버지가 죽음을 맞이한 곳이기도 하다. 그만큼 신영주에게도, 이동준에게도 매우 중요한 공간이라고 할 수 있다. 이 곳에 두 사람이 함께 있다는 것만으로도 큰 의미를 지닌다.

 

무엇보다 돋보이는 것은 두 사람의 가까워진 거리이다. 두 번째 사진 속 신영주가 두 팔로 이동준을 꼭 끌어안고 있는 것. 다음 사진에서도 스쳐 지나면서도 손을 꼭 잡은 두 사람의 모습을 확인할 수 있다. 지금 누구보다 처절한 상황에 놓인 두 사람이다. 같은 목적을 위해 달려가는 두 사람에게, 조금씩 그러나 강렬하게 서로에 대한 감정변화가 일어나고 있음이 오롯이 느껴진다.

 

지난 방송에서 신영주와 이동준은 최일환(김갑수 분)을 소환하는데 성공했다. 두 사람에게 최일환은 법비의 온상인 태백의 대표이자, 얽히고설킨 권력구도의 정점에 선 인물이다. 동시에 두 사람의 운명을 나락으로 밀어 넣고, 살인죄를 저지른 인물이기도 하다. 공동의 적인 셈. 최일환을 향한 총알이 맞아 떨어지기 시작한 가운데, 두 남녀의 거리도 가까워지며 ‘귓속말’의 스토리는 더욱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종영까지 단 4회가 남은 ‘귓속말’. 치열한 두뇌싸움과 통쾌한 뒤통수, 더불어 펼쳐질 신영주, 이동준의 감정변화에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SBS ‘귓속말’ 14회는 5월 15일 월요일 밤 10시 방송된다.

 

사진제공= SBS ‘귓속말’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7:05:15 [09:54]   최종편집: ⓒ 뉴스웨이브
'그냥 사랑하는 사이' 이준호 X 원진아, 짙은 멜로감성 ‘설렘 저격’ 3차 티저 공개!
고준희, ‘자체발광X입덕 유발’ 고품격 비주얼! 네버엔딩 감탄 작렬!
‘고백부부’ 손호준, 온 몸 던져 장나라 구해내! 마지막까지 심장 박동수 UP!
‘개콘’ 新 코너 ‘조별과제’ 류근지, 밉상 행동 3종 공개! 막아서기+입김불기+손가락질!
강인 폭행, 공식 사과문 발표
강소라X공명, 로맨틱 어깨 베개 포착! 심쿵 모먼트에 설렘 지수 UP
'밥상 차리는 남자' 서효림-김한나, 화장실 맴찢 재회 포착! 짠내폭발
'세상의 모든 방송' 차오루, 버스에서 부모님 생각에 눈물 펑펑!
박나래, 나래바 바텐더로 충재씨 낙점! 진지하게 스카우트 고민!
티파니 화보 공개, 기분 좋은 에너지 가득
'당신이 잠든 사이에' 이종석-배수지, ‘의지X희생X노력’으로 행복한 꿈 꾸게 됐다!
'블랙' 송승헌 원래 인간이었다! 역대급 반전, 다시 쓰는 저승사자 세계관
인기기사

채수빈, 싱그러운 화이트 화보로 근황 공개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