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소외계층 위한 따뜻한 사랑나눔 잇따라
▲ 광주시, 소외계층 위한 따뜻한 사랑나눔 잇따라(명성태권도)


2017년 정유년 새해를 맞아 광주시에 소외계층을 위한 따뜻한 사랑의 손길이 이어지고 있다.

 

지난 10일 오포읍 명성태권도(관장 이재홍)에서는 어린 수련생들이 마련한 라면 400개(32만원 상당)를 이광균 오포읍장에 기탁했다.

 

이광균 읍장은 “누군가에게는 하루 끼니일 수 있는 라면을 어린 학생들이 나눴다는 것에 매우 감동했으며 오늘을 계기로 나눔 문화가 확산되길 기대한다” 고 말했다.

 

지난 11일 한국공인중개사협회 경기동부지부 광주시지회 유명렬 지회장과 회원들은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해 달라며 이웃돕기 성금으로 100만원을 조억동 광주시장에 기탁했다.

 

유 지회장은 “2017년 새해를 나눔으로 시작할 수 있어 뜻깊었다”며, “작은 정성이 어려운 이웃에게 따뜻한 사랑으로 전달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7:01:12 [11:15]   최종편집: ⓒ 뉴스웨이브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고아라,매혹적인 눈빛과 흡입력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