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서준 박형식, 이런 절친케미라면 언제나 OK


‘화랑(花郞)’ 박서준 박형식, 절친케미에 시청자는 즐겁다.

 

KBS 2TV 월화드라마 ‘화랑(花郞)’(연출 윤성식/극본 박은영/제작 화랑문화산업전문회사, 오보이 프로젝트)이 꾸준한 시청률 상승세를 기록 중이다. 반짝반짝 빛나는 청춘들의 매력, 탄탄한 스토리, 로맨스와 브로맨스의 절묘한 조화 등 다양한 장점이 시청자의 눈과 귀를 사로잡은 것이다. 특히 꽃 같은 사내 화랑들의 좌충우돌 성장기는 ‘화랑’의 중요한 시청포인트로 손꼽히고 있다.

 

지난 5회, 6회를 통해 ‘화랑’은 눈부신 여섯 공자들의 본격적인 화랑입성기를 다뤘다. 각자 품은 사연도, 가진 매력도 다른 이들이 화랑이라는 이름으로 만나 부딪히며 만들어가는 이야기들은 역동적이면서도 밝은 에너지를 안방극장에 선사하고 있다. 그 중심에는 화면 안팎에서 남다른 케미를 발산 중인 브로맨스의 주인공 박서준(선우 역)-박형식(삼맥종 역)이 있다.

 

1월 8일 ‘화랑’ 제작진이 공개한 촬영장 비하인드 사진 속에는 박서준-박형식 두 남자의 끈끈한 팀워크가 고스란히 드러난다. 어떤 장면을 촬영하고 있든, 촬영이 쉬어갈 때면 늘 함께 하고 있는 두 사람의 모습이 훈훈함을 자아내고 있는 것이다.

 

첫 번째 사진 속 박서준 박형식은 나란히 누워 있다. ‘화랑’은 사전제작 드라마로, 유독 무더웠던 2016년 여름 촬영을 진행했다. 사진 속 박형식은 휴대용 선풍기를 손에 든 채 박서준과 함께 바람을 쐬고 있다. 편안하게 눈을 감은 박서준과 활짝 미소 지은 박형식의 모습이 보는 사람까지 절로 기분 좋게 만든다. 또 다른 사진 역시 마주보는 것만으로도 웃음 짓는 두 사람을 담고 있다.

 

그런가 하면 세 번째 사진은 ‘화랑’의 5회 오프닝을 강렬하게 장식했던 와이어 장면을 포착한 것이라 더욱 눈길을 끈다. 해당 장면에서 박서준과 박형식은 온몸이 꽁꽁 묶인 채 공중에 매달렸음에도, 유쾌하고도 긴장감 넘치는 액션 장면을 소화해 많은 관심을 모았다. 촬영을 앞두고 나란히 대본에 집중한 두 사람의 진지한 눈빛을 통해 끈끈한 팀워크와 열정을 엿볼 수 있다.

이와 관련 ‘화랑’ 제작진은 “실제로 박서준 박형식은 촬영 내내 특별한 팀워크를 발휘했다. 실제 스태프들이 ‘박박 브라더스’라고 불렀을 만큼 친근했던 두 사람의 절친 케미가 ‘화랑’을 더욱 재미있게 만들었다. 본격 화랑입성 이후 더욱 돋보일 꽃 사내들의 환상호흡에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화랑은 드라마 사상 최초로 신라시대 화랑을 본격적으로 그리는 작품으로 1500년 전 신라의 수도 서라벌을 누비던 꽃 같은 사내 화랑들의 뜨거운 열정과 사랑, 눈부신 성장을 그리는 본격 청춘 사극이다. ‘화랑’은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 KBS2에서 방송된다.

 

사진제공= 화랑문화산업전문회사, 오보이 프로젝트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7:01:09 [12:50]   최종편집: ⓒ 뉴스웨이브
오연서 나이, 족히 10살은 어려보이는 셀카 공개
'별별며느리' 함은정♥강경준, 유람선 위 설렘 가득 첫키스 포착!
모델 한혜진, 이기적 몸매 비결 대공개! 전신거울 누드쇼 몸매 체크! 시선집중!
‘하백의 신부 2017’ 남주혁-임주환-공명, ‘시선강탈’ 비주얼 맞대결!
이윤지-윤박 출연, 연극<3일간의비> 매혹적인 1인2역 인물포스터 4종 공개
무한도전 배정남, 찾아라 맛있는 밥차···김수현, 무도 멤버들과 찰칵!
배정남 심경, 부족하다는 점은 인정하지만..
'써클' 김강우X이기광, 뭉클 브로맨스 대폭발~! 이렇게 애틋해도 되나요!
'최고의 한방' 이세영-김민재, 뽀뽀신 꽁냥 비하인드 컷 방출! 귀여워~
쌈, 마이웨이 문득문득 존재감 발휘하는 진희경 (a.k.a. 가나코 황), 당신은 누구십니까?
걸스데이 유라, 김태희 능가 울산얼짱 소문 전격 해명!
'해투3' 전설의 조동아리, 게임계 지존 ‘공포의 쿵쿵따’ 출격! 기대UP
인기기사

유빈, a컷보다 더 예쁜 썸머 b컷 화보 공개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