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즈베리필드 소이, 러블리와 몽환미 오가는 화보 공개
▲     ©

연예계 최강동안 소이가 러블리한 화보컷을 공개했다.  

 

소이는 최근 디지털 매거진 지오아미 코리아(GIOAMI KOREA), 연예인 화장품으로 핫한 셀럽미와 함께 뷰티 화보를 진행했다. 화보 촬영장에서 그는 빈티지 로맨틱을 테마로 청순하면서도 사랑스런 매력을 한껏 발휘했다. 스무살 못지 않은 무결점 물광 피부에 러블리한 립컬러가 눈에 띄었다.  또 카티아조 디자이너의 스트라이프 셔츠와 도트 무늬 원피스를 입고 프렌치한 감성을 뽐냈다.

 

화보 촬영 후 이어진 인터뷰에서 그는 자신만의 뷰티 노하우를 공개했다. 소이는 "자연스러운 메이크업과 빈티지한 패션 스타일을 좋아한다. 특별한 날에는 각질 케어 팩(더블유랩 '피지킬팩')으로 화장이 잘 받도록 피부 관리를 한다. 피부가 건조한 편이라 수분감이 살아 있는 팩트(셀럽미 물광앰플팩트)를 사용한다"고 밝혔다. 

한편 소이는 데뷔 초 함께 일했던 전 소속사 이주연 대표와 다시 손잡고 활발한 활동에 나서고 있다. 트루바인 엔터테인먼트사와 전속 계약한 소이는 지난 달 라즈베리필드 신곡 'john'(존)을 발표했으며 현재 드라마와 영화 촬영 준비에 한창이다. 

 

▲     ©

소이는 "노래에 내 이야기를 담는 편이다. 이번 신곡 '존'은 짝사랑에 대한 곡인데, 상대방이 아직도 내 감정을 모르고 있다. 1년 이상 좋아해왔다"고 털어놨다. 또 최근 미국에서 할리우드 작품 오디션을 보고 온 근황에 대해 전하면서 "고등학생 역할도 제의받았다. 동안 덕을 보긴 한것 같다"며 웃었다. 소이는 "앞으로 라즈베리필드 활동은 물론 국내 작품뿐 아니라 중국과 미국 활동도 염두에 두고 있다. 데뷔 초 함께 일했던 대표님과 새 소속사를 꾸린 만큼 더욱 왕성한 활동 보여드리고 싶다"고 말했다. 

 

사진 제공=지오아미코리아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6:07:15 [12:32]   최종편집: ⓒ 뉴스웨이브
가장 많이 읽은 기사

현아, 공항도 런웨이로 만드는 그녀의 패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