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원순 부인 강난희씨 화제, "카리스마 외모 박준금 닮았다"

이민혁 기자 | 기사입력 2011/10/28 [17:02]

박원순 부인 강난희씨 화제, "카리스마 외모 박준금 닮았다"

이민혁 기자 | 입력 : 2011/10/28 [17:02]

 
 
박원순 야권 단일후보가 서울시장으로 당선된 26일, 시민들의 눈길을 끄는 또 한 명의 인물이 등장했다. 바로 '운동가'였던 남편을 내조하면서 대중에 모습을 내보이지 않았던 그의 부인 강난희(54)씨가 화제로 떠오르고 있다.
 
강씨는 박 시장과 함께 지난 26일 서초구 방배 3동 제3투표소에서 함께 나타나 공식석상에 모습을 보이며 투표를 마쳤다.
 
서울 시장 당선자 박원순 부인 강 씨는 그간 언론에 신상이 노출되는 것을 극도로 꺼려 선거 당일에도 박 시장과 시간차를 두고 선거할려고 했으며 설득끝에 겨우 나온것이라고 박원순 선거캠프 관계자가 밝히기도 했다. 특히 별명이 ‘온순원순’인 박 당선자와는 대조적으로 뚜렷한 이목구비와 카리스마 있는 눈매로 사업가다운 면모를 과시해 눈길을 사로잡았다.
 
강 씨는 대학에서 국문학을 전공한 뒤 지난 1982년 박 당선자와 결혼해 슬하에 1남1녀를 두고 있다. 1999년 인테리어업체 ‘P&P디자인’을 운영해 생활비를 책임져 온 것으로 알려졌다. P&P디자인은 몇 년 전부터 경영 상태가 아주 좋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한나라당은 박 후보가 아름다운재단 상임이사 시절 부인이 운영하는 인테리어업체에 일감을 몰아줬다는 의혹을 제기한 바 있다.
 
서울 시장 당선자 박원순 부인 강씨의 얼굴이 TV에 등장하자 네티즌들은 "나이에 비해 진짜 젊어보인다", "카리스마 있게 보인다.", "전형적인 한국형 미인이다", "연기자 박준금 닮았다." 등의 글을 올리며 뜨거운 관심을 보였다.
 
이동
메인사진
하승진♥김화영 부부, 결혼 9주년 리마인드 웨딩…화보 공개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